중국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가 미국의 견제를 뚫고 5세대 이동통신(5G)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이미 1위로 올라선 장비 분야는 물론이고 스마트폰에서도 삼성전자(61,500 -1.44%)를 턱밑까지 쫓아왔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영국, 독일 등 유럽 주요국들은 화웨이 5G 장비 도입에 긍정적 입장을 밝혔다. 네덜란드, 포르투갈도 5G망 구축에 화웨이를 배제하지 않을 방침이다.


ZK_20877590_1.jpg

사진=연합뉴스



ZK_21439321_1.jpg

사진=연합뉴스

ZA_20984618_1.jpg 


화웨이의 폴더블폰 메이트X/사진=연합뉴스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001213174g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