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스마트폰에 평균 50여개의 선탑재 앱이 존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 앱 시장 선점 행위 탓에 불공정한 경쟁환경이 심화하고 있다는 뜻이다. ​ 김경진 민주평화당 의원은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이통 3사의 최신 스마트폰에는 평균 51.2개의 앱이 선탑재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jtwer_W4aoJZ2HMUgw5d.jpg

김경진 민주평화당 의원이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이통 3사의 최신 스마트폰에는 평균 51.2개의 앱이 선탑재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80724102405&type=det&re=zdk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