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이 4년여 만에 보급형 아이폰 모델인 ‘아이폰SE’를 선보였다. 역대 아이폰 가운데 최저가인 399달러로 중저가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삼성전자가 주도권을 쥐고 있는 인도 등 신흥시장에서 경쟁이 가열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AA.22379351.1.jpg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0041651661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