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삼성전자와 애플이 카메라 기술 개발에 사활을 걸고 있다. 13일 외신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애플은 내년 카메라 기술을 대폭 업그레이드한 갤럭시S11 시리즈와 아이폰12 시리즈 등의 신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우선 삼성전자는 갤럭시S11 시리즈에 5배 광학줌 등의 기능을 탑재할 것으로 전망된다.


20191113_2.jpg

삼성전자와 애플이 내년 출시할 차기 스마트폰에 카메라 렌즈를 추가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5배 광학줌 기능을 선보일 가능성이 높고 애플은 AR 기능 강조를 위해 ToF(비행시간 및 거리측정) 모듈을 채택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삼성전자 갤럭시S10 모습. /더팩트 DB


20191112.jpg

애플은 아이폰12에 4개의 카메라 렌즈를 탑재할 전망이다. AR 기능을 강조하기 위한 결정으로 판단된다. /폰아레나


http://news.tf.co.kr/read/economy/1768184.htm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