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미국 트럼프 정부가 화웨이와의 거래 제한 조치를 일시 보류(90일 임시면허)하면서 화웨이 스마트폰 이용자들도 당분간 OS(운영체제) 업데이트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자사 스마트폰에 구글의 안드로이드 OS를 탑재해온 화웨이로서는 숨통이 트였다. 하지만 유예조치는 3개월까지다. 화웨이가 하반기부터 출시할 스마트폰 신제품의 경우, 안드로이드 탑재도 어려울 수 있다.


20190523_article.jpg


http://news.mt.co.kr/mtview.php?no=2019052214075109348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