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내년에는 스마트폰 출하 3억대 탈환을 위해 스마트폰 출시 라인업을 더욱 촘촘하게 다질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2018년 글로벌 스마트폰 연간 출하량이 2013년 이후 처음으로 3억대 밑인 2억9천130만대로 내려갔다. 지난해에도 20.9%의 점유율로 1위를 지켰지만 출하량은 2억9천510만대에 머물렀다.

B20201230090745970 (1).jpg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012300054&t=NN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