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MS)의 틱톡 인수 시도가 일단 무산됐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MS는 13일(현지시간) 중국업체 바이트댄스가 틱톡 미국 사업부문 인수 제안을 거절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바이트댄스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행정명령에 따라 틱톡 매각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트럼프는 9월20일까지 틱톡 미국 사업을 분리하라고 명령했다.


15142ba5011c676e82bc4f7e1c71e813.jpg

(사진=씨넷)


https://zdnet.co.kr/view/?no=20200914084447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