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가 휘몰아친 2월 글로벌 스마트폰 판매량이 전년대비 38% 급감하며 역대 가장 큰 감속 폭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 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가 19일(현지시간)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2월 전세계 스마트폰 판매량은 전년대비 38% 감소한 6180만대에 그쳤다.


20200323095122202971_0_710_670.jpg


https://www.nocutnews.co.kr/news/5313466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