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이 태블릿 출시 8년 만에 가장 많은 변화를 담은 아이패드 신제품을 공개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3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아카데미 오브 뮤직에서 열린 언팩(신제품 공개) 이벤트에서 새 아이패드 프로와 맥북 에어를 선보였다. 뉴 아이패드 프로는 두께 5.9㎜로 전작보다 15% 얇아졌다.


AKR20181031003100075_01_i.jpg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10/31/0200000000AKR20181031003100075.HTML?input=1195m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