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19 행사를 열고 하반기 전략 스마트론 ‘갤럭시노트10(6.3인치)·10+(6.8인치)’를 전격 공개했다. 최근 일본의 백색국가(수출심사 우대국) 배제 조치와 반도체·스마트폰 두 주력사업 부진으로 내우외환(內憂外)에 빠진 가운데 열린 주력 신제품 행사라 더욱 눈길이 쏠린다.

jhjung70_2KptzQ48Wu4.jpg

jhjung70_qpzMLgbne11.jpg

http://www.zdnet.co.kr/view/?no=20190808071855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