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화면 결함 논란을 겪었던 갤럭시 폴드의 설계를 모두 보완했다. 일부 결함을 개선해 수정한 갤럭시 폴드는 외관상으로도 기존 제품과 달라진 점이 확인됐다. 25일 삼성전자는 "철저한 분석을 거쳐 갤럭시 폴드를 개선, 오는 9월부터 순차 출시할 것"이라며 "엄격한 테스트로 이에 대한 유효성을 검증했다"고 밝혔다.


lejj_Yciozylu4WD7JUq.jpg

일부 결함이 보완 수정된 갤럭시 폴드 이미지. 화면 보호막이 베젤 밑으로 들어갔다.(사진=삼성전자)


lejj_rfOy290cEHfFnTh.jpg


lejj_azBKKGmdvqpLcf0.jpg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의 보완하기 전(상단)과 후(하단) 모습.(사진=더버지)


lejj_MLfFCu2LPIU2Jbg.jpg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의 보완하기 전(상단)과 후(하단) 모습.(사진=더버지)


http://www.zdnet.co.kr/view/?no=20190725103714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