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제재로 구글과 협력이 중단된 화웨이가 구글모바일서비스(GMS)에 대항해 만든 화웨이모바일서비스(HMS) 생태계가 확대되고 있다. 화웨이가 중국 다른 모바일 기업 기기들도 HMS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 덕분이다. 14일 중국 텅쉰왕에 따르면 중국 스마트폰 기업 '메이주(Meizu)'의 기기에서 HMS 앱인 'HMS 코어(Core)' 다운로드할 수 있다. 샤오미와 아이쿠우(IQOO) 등에서도 화웨이의 HMS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hjyoo_1B8fOHRqodV2MF.jpg

https://www.zdnet.co.kr/view/?no=20200515072041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