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제재로 올해 화웨이의 휴대전화 출하량이 30%까지 줄어들 것이란 우려가 중화권 협력사들 사이에서 확산되고 있다. 이 숫자는 최근 시장조사업체가 제시한 최대 20~25%의 수치를 웃돌고 있다는 점에서 업계의 체감 긴장감이 높음을 방증하고 있다.

hjyoo_EDFuFLxsfXFfNf.jpg

화웨이의 P30 시리즈 이미지 (사진=화웨이)


https://www.zdnet.co.kr/view/?no=20190528073958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