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이 90일 간의 유예기간 이후 화웨이에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지원을 중단키로 하면서, 국내 이동 통신사와 화웨이의 신규 스마트폰 국내 출시 논의가 ‘올스톱’됐다. 구글의 서비스 중단이 본격화 할 경우, 올해 국내에서 화웨이 신규폰이 판매되기 어려울 것이라는 관측에 무게가 실린다. 22일 이통업계에 따르면 화웨이는 당초 올 하반기 경 국내에 신규폰을 출시하기 위해 이통사와 초기 협의를 시작했으나, 논의에 진전이 없는 상태다.


20190522000186_0.jpg


http://biz.heraldcorp.com/view.php?ud=20190522000361&ACE_SEARCH=1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