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차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1'(가칭)이 예년보다 한 달가량 빠른 내년 1월 출시될 전망이다. 이미 제품 생산이 시작된 것으로 전해진다. 삼성전자가 제품 출시를 앞당기는 이유는 세계 시장에서 화웨이의 공백이 예상되는 가운데 시장 영향력을 더욱더 높이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20201104_01.jpg

갤럭시S21 울트라(가칭) 예상 모습 /사진=온리크스 트위터


2021104_02.jpg

갤럭시S21(가칭) 예상 모습 /사진=온리크스 트위터


20201104_03.gif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0110314574929647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