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폴드'의 1ㆍ2차 예약 물량이 바닥나는 데 걸린 시간이다. 첫 폴더블 스마트폰임에도 높은 완성도를 갖췄다고 입소문이 나면서 갤럭시 폴드는 흥행몰이에 성공하는 모양새다. 그러나 물량 부족의 핵심은 '큰 수요'보다 '적은 공급'에 있다. 핵심 부품 수급이 원활하지 않은 것 아니냐는 분석이 조심스럽게 제기되는 가운데 삼성전자가 의도적으로 물량 조절을 한다는 시각도 있다. 


2019072510080563948_1564016885.jpg


https://view.asiae.co.kr/article/2019091811271109482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