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 2019’를 통해 선보인 ‘V50S 씽큐(해외명 LG G8X T씽큐)’와 전용 액세서리 ‘LG 듀얼 스크린’이 다수의 해외 유력 매체들로부터 최고상을 수상했다. 10일 LG전자에 따르면 V50S와 듀얼 스크린은 전시회 폐막 하루 전인 10일을 기준으로 총 9개 매체로부터 최고상을 받았다. 미국 IT매체 “안드로이드 헤드라인’은 ‘LG전자는 우리가 본 가장 실용적인 방식으로 폴더블폰을 선보였다”고 평가했다. 

2019091007244957969_1568067889.jpg


2019091007250057970_1568067900.jpg

https://view.asiae.co.kr/article/2019091007255951687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