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의 하반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이하 갤노트10)' 공개 행사가 사흘 앞으로 다가왔다. 글로벌 시장 침체 여파로 지난 2분기 삼성 스마트폰 사업 부문 영업이익이 31%가량 줄어든 상황에서 하반기 프리미엄폰을 주도할 하반기 역작이라는 점에서 기대가 크다. 삼성전자의 두번째 5G(5세대 이동통신) 스마트폰이기도 하다. 삼성전자는 5G와 보다 강화된 성능을 앞세워 전작 '갤럭시노트9'보다 많이 팔겠다는 각오다.


20190805.jpg


20190805.jpg optimize.jpg


https://news.mt.co.kr/mtview.php?no=2019080410170610410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