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20나노 공정 기반 8기가비트(Gb) LPDDR4 모바일 D램 양산에 돌입했다고 23일 밝혔다. 20나노 8Gb LPDDR4 모바일 D램은 1GB(기가바이트) 칩 4개로 모바일 D램 최대 용량인 4기가바이트를 구성할 수 있는 제품으로 기존 LPDDR3 제품보다 2배 빠르게 데이터를 처리하면서도 소비전력을 최대 40% 절감할 수 있다. (8Gb=1GB) 신제품은 독자 개발한 LVSTL(Low Voltage Swing Terminated Logic) 기술로 일반 PC용 D램(1600Mb/s) 보다 2배 빠른 3200Mb/s 속도로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어 UHD 해상도 동영상과 2천만화소 이상의 초고화질 사진을 연속으로 촬영하는 것을 지원한다.


4Drb6xCkYFn9Un6mQD8w.jpg ▲ 삼성전자 20나노 8Gb LPDDR4 기반 4GB 모바일 D램 <사진=삼성전자>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41223082045&type=xml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