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올해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10 판매 첫 주말을 맞아 일선 매장에서 일부 모델의 경우 품귀현상을 빚는 것으로 나타났다. 갤럭시S10 플러스 128GB 모델 구입이 쉽지 않은 상황이다. 다만 다른 모델의 경우 구입에 문제가 없는 상황이다. 이 때문에 삼성이 애초 모델별 수요예측을 제대로 하지 못했다는 지적도 나온다.


lejj_l7MYIFE5C5GFpGR.jpg

삼성전자 갤럭시S10 시리즈.(사진=삼성전자)


https://www.zdnet.co.kr/view/?no=20190311091038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