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스마트폰 '올스타전'의 신호탄을 쏘아올렸다. '폴더블폰'과 5G 등 올 상반기 시장을 주도할 키워드를 한꺼번에 선보이면서 한 발 앞서나갔다. 이에 따라 업계의 시선은 일제히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MWC'가 개막될 스페인 바르셀로나로 향할 전망이다. 닷새 뒤 개막될 MWC에선 LG전자와 화웨이 등 경쟁업체들이 연이어 야심작을 내놓을 예정이다.


bskwon_v8J1XWCy31jLV (1).jpg

갤럭시 폴드. (사진=삼성전자)


lejj_tHDeeSc8M1HHkDg.jpg


pym_dPtFYkozm5ZxFj3z.jpg

화웨이는 24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폴더블 스마트폰 공개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씨넷)


lejj_02fqnv5PIN2MCBN.jpg

권봉석 LG전자 MC/HE사업본부장 사장. (사진=LG전자)


http://www.zdnet.co.kr/view/?no=20190221154255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