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분기 웨어러블 시장에서 애플은 샤오미, 핏빗에 이어 3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 IT매체 씨넷은 시장조사기관 카날리스의 자료를 인용해 2017년 2분기 웨어러블 기기 출하량 자료를 보도했다. ​ 자료에 따르면, 샤오미는 지난 2분기 350만 대의 출하량을 보여 1위를 차지했고 핏빗은 330만 대로 2위를 차지했다. 핏빗은 2위를 차지하긴 했지만, 전년 대비 34% 하락한 수치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20170811_2.jpg

애플워치 (사진=씨넷)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70811101816&type=det&re=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