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배터리 결함으로 단종시킨 '갤럭시노트7'의 후속작 '갤럭시노트8'을 8월 셋째주 미국 뉴욕에서 공개한다. 19일 삼성전자 관계자는 "하반기 전략폰 '갤럭시노트8'은 8월 셋째주 미국 뉴욕에서 언팩 행사를 통해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욕 현지 공연장과 일정을 조율하고 있어 정확한 날짜와 장소는 아직 미정이다. 


20170619.jpg

삼성전자는 지난해 8월2일 오전 11시(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갤럭시노트7'을 공개했다. © News1 추연화 기자


http://news1.kr/articles/?3024330

<script language="javascript"> </script>